'2020/02'에 해당되는 글 16건

  1. 2020.02.27 Y-86: 끼리끼리
  2. 2020.02.26 J-62: 색깔 있는 공짜 인생
  3. 2020.02.25 J-61: Edvard Munch
  4. 2020.02.24 After the Resurrection
  5. 2020.02.23 J-60: 1차, 84/100
  6. 2020.02.20 최영미 유감, 85/100
  7. 2020.02.19 A Particle and Waves
  8. 2020.02.16 Life Philosophy, 86/100
  9. 2020.02.14 감기 걸린 겨울
  10. 2020.02.12 Pink 87/100

Y-86: 끼리끼리

이어가기 2020. 2. 27. 04:37

 

 

하이고

점심뽀뽀를 언제 했는지 기억도 안 나는데 ...

'이어가기' 카테고리의 다른 글

J-63: 2차는 사양  (0) 2020.03.29
Y-87: Pink  (0) 2020.03.05
Y-86: 끼리끼리  (0) 2020.02.27
J-62: 색깔 있는 공짜 인생  (0) 2020.02.26
J-61: Edvard Munch  (0) 2020.02.25
J-60: 1차, 84/100  (0) 2020.02.23
Posted by 바람의 아들

댓글을 달아 주세요

Vacation

 

빨강은 예수의 보혈이요
초록은 영생의 삶이니
빨강과 초록은 
물감으로 섞으면 검정에 가깝게 되고
빛으로 섞으면 노릇노릇해지지만
상징으로 충돌하면 재가 된다.

그래서 너는 초록이 아닌 척
나는 빨강이 아닌 척
척척 손발을 맞추 ....

'이어가기' 카테고리의 다른 글

Y-87: Pink  (0) 2020.03.05
Y-86: 끼리끼리  (0) 2020.02.27
J-62: 색깔 있는 공짜 인생  (0) 2020.02.26
J-61: Edvard Munch  (0) 2020.02.25
J-60: 1차, 84/100  (0) 2020.02.23
J-59: 빈집  (0) 2020.02.04
Posted by 바람의 아들

댓글을 달아 주세요

J-61: Edvard Munch

이어가기 2020. 2. 25. 07:27

The Scream

 

겉이 더 아플까

속이 더 아플까

근다고 세상이 끝나냐

 

문득 찾아와

먼저 늙어가는

팥배나무 열매가

가슴 시리게 예쁘다.

'이어가기' 카테고리의 다른 글

Y-86: 끼리끼리  (0) 2020.02.27
J-62: 색깔 있는 공짜 인생  (0) 2020.02.26
J-61: Edvard Munch  (0) 2020.02.25
J-60: 1차, 84/100  (0) 2020.02.23
J-59: 빈집  (0) 2020.02.04
Y-85: 마실  (0) 2020.02.04
Posted by 바람의 아들

댓글을 달아 주세요

 

 

Mahler is Mahler

ㅈㄴㄹ is ㅈㄴㄹ.

'슬렁슬렁' 카테고리의 다른 글

Stop, 82/100  (0) 2020.03.07
戰友  (0) 2020.03.04
After the Resurrection  (0) 2020.02.24
최영미 유감, 85/100  (0) 2020.02.20
A Particle and Waves  (0) 2020.02.19
Life Philosophy, 86/100  (0) 2020.02.16
Posted by 바람의 아들

댓글을 달아 주세요

J-60: 1차, 84/100

이어가기 2020. 2. 23. 06:14

 

그래 봤자 시간의 단편

오늘은 일 차만

그래도 품질은 약속하기.

 

 

 

 

 

 

또 오세요 ~ 2차 때

'이어가기' 카테고리의 다른 글

J-62: 색깔 있는 공짜 인생  (0) 2020.02.26
J-61: Edvard Munch  (0) 2020.02.25
J-60: 1차, 84/100  (0) 2020.02.23
J-59: 빈집  (0) 2020.02.04
Y-85: 마실  (0) 2020.02.04
J-58: 잔소리  (0) 2020.01.30
Posted by 바람의 아들

댓글을 달아 주세요

 

...

내 앞에 앉은 일곱 남녀 가운데
휴대전화를 만지작거리지 않는 사람이
(하나라도!) 있다면,
나는 스마트한 문명을 용서해줄 수 있다

 

- 최영미, <다시 오지 않는 것들, 2019> 중 '지하철 유감' -

 

 

 

 

 

 

옆이더라구요.

 

 

앞에도 ...

'슬렁슬렁' 카테고리의 다른 글

戰友  (0) 2020.03.04
After the Resurrection  (0) 2020.02.24
최영미 유감, 85/100  (0) 2020.02.20
A Particle and Waves  (0) 2020.02.19
Life Philosophy, 86/100  (0) 2020.02.16
감기 걸린 겨울  (0) 2020.02.14
Posted by 바람의 아들

댓글을 달아 주세요

A Particle and Waves

슬렁슬렁 2020. 2. 19. 05:32

 

Everything is 0

Starting and ending with 0

So, 0 is anything.

 

 

 

 

 

심지어 키보드다.

'슬렁슬렁' 카테고리의 다른 글

After the Resurrection  (0) 2020.02.24
최영미 유감, 85/100  (0) 2020.02.20
A Particle and Waves  (0) 2020.02.19
Life Philosophy, 86/100  (0) 2020.02.16
감기 걸린 겨울  (0) 2020.02.14
Pink 87/100  (0) 2020.02.12
Posted by 바람의 아들

댓글을 달아 주세요

A short sweet break of an ajummah and her shoe.

'슬렁슬렁' 카테고리의 다른 글

최영미 유감, 85/100  (0) 2020.02.20
A Particle and Waves  (0) 2020.02.19
Life Philosophy, 86/100  (0) 2020.02.16
감기 걸린 겨울  (0) 2020.02.14
Pink 87/100  (0) 2020.02.12
Son and Father  (0) 2020.02.10
Posted by 바람의 아들

댓글을 달아 주세요

감기 걸린 겨울

슬렁슬렁 2020. 2. 14. 06:07

 

 

 

 

 

....

 

어제 누군가 내 곁에서

내 이름을 큰 소리로 불렀을 때

내겐 마치 열린 창문으로

한 송이 장미꽃이 떨어져 내리는 것 같았다.

 

비스와바 쉼보르스카, '두 번은 없다'

 

어휴, 그랬어요.

'슬렁슬렁' 카테고리의 다른 글

A Particle and Waves  (0) 2020.02.19
Life Philosophy, 86/100  (0) 2020.02.16
감기 걸린 겨울  (0) 2020.02.14
Pink 87/100  (0) 2020.02.12
Son and Father  (0) 2020.02.10
서울대공원  (0) 2020.02.03
Posted by 바람의 아들

댓글을 달아 주세요

Pink 87/100

슬렁슬렁 2020. 2. 12. 04:36

'슬렁슬렁' 카테고리의 다른 글

Life Philosophy, 86/100  (0) 2020.02.16
감기 걸린 겨울  (0) 2020.02.14
Pink 87/100  (0) 2020.02.12
Son and Father  (0) 2020.02.10
서울대공원  (0) 2020.02.03
확산 88/100  (0) 2020.02.02
Posted by 바람의 아들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