J-7

이어가기 2014.02.20 09:29

 

 

티 하나 없이 맑은 흑구슬 같은 눈

지켜주지 못한 것 같아 늘 미안해

 

'이어가기' 카테고리의 다른 글

J-9  (0) 2014.02.26
J-8  (0) 2014.02.24
J-7  (0) 2014.02.20
J-6  (0) 2014.02.14
J-5  (0) 2014.02.06
J-4  (0) 2014.01.20
Posted by 바람의 아들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