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상

프랑스와 한국의 젊은 배우들이 

희망과 절망, 주장과 장벽, 각오와 후회, 다시 반전을 거듭하는 

질풍노도 '청년'의 문제를 유쾌하게 표현했고





'슬렁슬렁' 카테고리의 다른 글

기형도 문학관 개관  (0) 2017.11.16
가을에 꽃피다  (0) 2017.11.03
2017 서울거리예술축제  (0) 2017.10.18
잔다리 페스타  (0) 2017.10.06
잇기  (0) 2017.09.15
지하철 매너  (0) 2017.09.15
Posted by 바람의 아들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