엄마

이어가기 2013.09.28 19:05

 낙엽이 우수수 떨어질 때,

겨울의 기나긴 밤,

 

 

어머님하고 둘이 앉아

옛이야기 들어라.

 

 

나는 어쩌면 생겨 나와 

이 이야기 듣는가?

 

 

 

묻지도 말아라, 내일 날에

내가 부모 되어서 알아보랴?

 

부모 / 김소월

 

'이어가기' 카테고리의 다른 글

Y-4  (0) 2013.10.03
엄마 1  (0) 2013.10.02
Y-3  (0) 2013.09.30
엄마  (0) 2013.09.28
Y-2  (0) 2013.09.26
Y-1  (0) 2013.09.24
Posted by 바람의 아들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