만나서 반가웠지만 참 미안했다.

 

 

 

인도공작 개량종인 백공작.

'길 비켜, 길 비켜!'

도도한 울음소리도 멋짐.

 

 

 

 

'슬렁슬렁' 카테고리의 다른 글

대청도  (0) 2015.06.30
만리동 막쿱  (0) 2015.06.13
서울대공원 장미축제와 동물원  (0) 2015.06.08
구리 유채꽃  (0) 2015.05.30
와우정사 (臥牛精舍)  (0) 2015.05.19
옥인동 윤씨 한옥  (0) 2015.05.06
Posted by 바람의 아들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