德壽宮 美女

슬렁슬렁 2019.05.31 05:11

구두와 양말을 벗어 두 발에 자유를 선사한 채
백일홍 몸통의 그림자를 양산 삼아
독서 삼매경에 빠져 있는 010-    -   04

'슬렁슬렁' 카테고리의 다른 글

광장  (0) 2019.06.11
서울숲: 호떡집  (0) 2019.06.06
德壽宮 美女  (0) 2019.05.31
나비정원: 圓  (0) 2019.05.24
원주율  (0) 2019.05.20
가리키는 달을 보랴  (0) 2019.05.14
Posted by 바람의 아들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