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1/10'에 해당되는 글 1건

  1. 2019.11.10 운수대통 97/100

운수대통 97/100

슬렁슬렁 2019. 11. 10. 05:03

시내 출근길
황송하게 대기중인 엘리베이터
승강장에 내리기가 무섭게 전철의 문이 열리고
준만원의 객차에 타자마자 잘생긴 젊은이가 스르르 일어나니
이는 혹 어떤 악몽의 전조일까 
늙은 지혜를 각성하며 
담담히 앉아 막힌 코딱지를 조용히 파냈지.

믿지 않겠지만
집으로 퇴근하던 길의 행운 역시
출근길의 역순이라
행차의 어떤 노정에도 거치적거림이 없었으니

그러나 보라
기능별로 색상별로 운명 따라
개수대에 묵묵히 쌓여 있는 반나절의 설치작품을.

'슬렁슬렁' 카테고리의 다른 글

나 없다  (0) 2019.11.18
Margin  (0) 2019.11.13
운수대통 97/100  (0) 2019.11.10
Ode to Joy  (1) 2019.11.07
2019 광주비엔날레  (0) 2019.11.04
아빠는 모기를 잡고 ...  (0) 2019.11.02
Posted by 바람의 아들

댓글을 달아 주세요